본문 바로가기
에버튼 전술 (under 안첼로티) 지난 (2019년) 12월 카를로스 안첼로티는 에버튼에 부임했으며, 동시에 번리와 뉴캐슬을 상대로 2연승을 이끌었다. 크리스탈 팰리스를 상대로 한 경기까지 포함하면, 에버튼은 리그 5경기를 승리했고, 2경기를 비겼으며, 오직 맨시티에게만 패했다. 비록 그들은 또한 FA컵 머지사이드 더비에서 패했지만, 매우 어리고 경험이 일천한 팀이었다. 안첼로티는 AC밀란 시절 상당한 성공을 거둔 세계 최고의 감독 중 하나이다. 두 번의 챔피언스리그 타이틀을 획득했으며, 뿐만아니라 첼시, 파리 생제르망, 뮌헨을 이끌고 리그 우승과 레알 마드리드를 이끌고 또 다른 챔피언스리그를 타이틀을 획득했다. 그는 전술적으로 유연한 감독으로 알려져 있다. 레지나에서 그리고 파르마에서 애용했던 4-4-2에 대한 살짝 광적인 집착에서 벗.. 2020. 3. 8.
어떻게 에버튼은 안첼로티를 2년 동안 쫓아다녔나? # 2년의 기다림 에버튼은 안첼로티를 영입하기위해 2년 이상을 쫓아다녔다. 에버튼의 야심만만한 투자가 파하드 모시리는 2016년 2월 팀을 인수받은 이래로 진심으로 월드 클래스 감독을 원했다. 그는 쿠만이 그 중 한명이라고 생각했지만, 그의 두번째 시즌 더치맨이 부리는 마법이 더 나아지지 않으면서, 모시리는 다시 시도하기로 했다. 쿠만이 떠난 이후, 그는 정말로 축구계의 헐리우드라고 불리는 A급 감독을 데려오는 것을 추구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그는 안첼로티를 원했다. 이맘때쯤이었다. 이탈리아인에게의 첫번째 전화는 2017년 11월에 걸려왔다. 모시리는 두 달 전에 뮌헨으로부터 해고되어 휴지기를 갖고 있는 그를 계획된 마법으로 유인해내려고 시도했다. 안첼로티의 대리인은 에버튼이 말하는 것들에 강한 흥미와 .. 2020. 2. 13.
에버튼, 마르코 실바 전술 에버튼 역사상 가장 젊은 감독인 마르코 실바는 지난 시즌 샘 알라다이스의 단조로운 축구로부터 팀스타일에 상당한 변화를 만들었다. 아직 시즌 초반이지만, 긍정적인 신호들이 있다.실바는 프리시즌동안 4-3-3을 사용할 것이라고 말했지만,지금까지 4-2-3-1을 사용했다. 왜냐하면 아마도 어떠한 미드필더 선수도 그에게 딥라잉 포지션에서 뛸 만 한 확신을 주지 못했다거나, 2선에서 두명의 볼란테와 함께 뛸 때의 길피 시구르드손의 링커 능력을 높게 평가했을 수도 있다. 이 외에도 그의 코칭철학의 키로서 강조되는 다른 관점들은 그의 첫번째 클럽에서 히샬리송의 영입과 함께 에버튼의 플레이 속에서 드러난다.실바는 그의 코칭철학 속에서 팀 능력을 극대화했다. 공격 상황에서, 에버튼의 스트라이커 토순은 수비수들을 유인하기.. 2019. 9. 11.